A Face.

A Face

Vase

2018

 
Aface_1.jpg
 

In this project, ATO wanted to work on changing the notion that all objects are stereoscopic. In particular, the objects that contain something are inevitably stereoscopic, and the ATO selected the vases from these objects and reinterpreted the objects into one surface. 'A Face' is only visible on one side up to a certain angle, so you can enjoy the plants in a way that is not seen before. Also, it is designed to look differently in color and material while maintaining the properties and characteristics of the original material through the developed surface treatment technique.

ATO는 이 프로젝트에서, 물체는 곧 입체라는 관념을 바꾸는 작업을 진행하였다. 특히 무엇을 담는 물건은 필연적으로 입체이기 마련인데, 이러한 물건 중 화병을 선택하여 오브젝트를 한개의 면으로 재해석했다. ‘A Face’ 는 일정 각도까지는 한개의 면으로만 보이기 때문에 기존에 볼 수 없었던 방식으로 식물을 감상할 수 있도록 해준다. 또한 직접 개발한 표면 처리 기법을 통해 본래의 재료가 가진 속성과 특성을 유지하면서도 컬러나 재질적으로는 변화있게 보이게 디자인 되었다.

 
 
Aface_2.jpg
 
Aface_3.jpg
 
Aface_4.jpg
 
Aface_7.jpg
 
Aface_5.jpg
 
 

Tinted Aluminium, Glass

230 (mm)

195 x 230 (mm)